반응형

[Motoroid / New Car]

EV9

위장막을 뒤집어쓴 채 막바지 주행 테스트에 한창인 기아의 순수 전기차 'EV9'가 포착됐다.  

기아는 내년 1분기 글로벌 데뷔를 앞둔 대형 전기 SUV 'EV9'의 최종 테스트 프로그램과 세부 내용을 공개했다. 

EV9는 디자인, 성능, 주행거리, 기술 및 편의 사양, 내구성 등을 시험하기 위해 남양연구소에서 차량의 한계치까지 테스트 중이며, 모든 측면에서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기 위해 44개월간의 개발 기간을 거친 것으로 알려졌다. 

콘셉트 EV9

특히 EV9는 4륜 구동으로 거친 지형의 트랙을 오르고 물길을 질주하는 등 가혹 조건에서 구동 테스트와 도강 테스트를 하며 강도 높은 검증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또 기아에 따르면, 한국에서의 테스트 이외에도 유럽 벨기 자갈도로, 독일 뉘르부르크링, 오프로드 암벽 주행 등 글로벌 전역의 다양한 주행 환경에서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콘셉트 EV9

기아는 EV9가 유럽 올해의 차에 선정된 브랜드 첫 전용 전기차 EV6의 성공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EV9는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하는 기아의 두 번째 전용 전기차로, 브랜드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인 '오퍼짓 유나이티드'가 반영된 것이 특징이다.

EV9는 2022 부산국제모터쇼에 등장해 관심을 사로잡았던 '컨셉트 EV9'의 디자인과 디테일 요소들이 반영될 것으로 알려져 큰 기대를 사고 있으며, 내년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차진재 기자 = 8wlswo8@naver.com] <저작권자 (c) 모터로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응형
그리드형

Comments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