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Motoroid / New Car]

스타게이저

현대차 다목적차량(MPV) '스타게이저'가 인도네시아 시장에 공식 출시됐다.  

스타리아를 닮은 미니밴 '스타게이저(Stargazer)'는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시장 공략에 나서는 전략 MPV 차종으로, 인도네시아 델타마스 공단에 세워진 현지 공장에서 생산된다. 

특히 스타게이저는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시장 니즈에 초점을 둔 매력적인 디자인과 넓은 공간을 갖춰 현지 미니밴 시장의 새로운 기준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가 쏠린다. 경쟁 차종으로는 토요타 아반자, 다이하츠 제니아, 미쓰비시 엑스팬더, 스즈키 에르티가 등이 있다. 

외장 디자인은 스타리아를 닮은 유려하고 깔끔한 디자인으로 미래지향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특히 전면부는 헤드램프와 주간주행등이 분리된 디자인으로 스타리아와 유사하며, 수평형의 주간주행등(DRL)은 존재감을 부각시켜준다. 또 측면부는 늘씬하게 빠진 차체 실루엣이 눈길을 끌며, 휠은 트림별 15인치 또는 16인치 휠이 장착된다. 

후면부는 'H' 형상의 리어 램프를 적용해 스타게이저만의 아이덴티티를 강화했다. 특히 좌우 대칭 'H'는 인도네시아에서 서쪽과 동쪽을 연결하는 균형과 통합, 조화를 상징해 더욱 의미가 있으며, 이는 디자인적인 기술과 감성적 가치를 결합하는 현대차의 혁신이 반영됐다고 볼 수 있다. 

크기는 전장 4,460mm, 전폭 1,780mm, 전고 1,695mm, 휠베이스 2,780mm로 스타리아보다는 작은 크기이며, 적재 공간은 200리터, 2열 시트 폴딩 시 585리터까지 크게 확장된다. 

시트 배열은 6인승 또는 7인승 중 선택할 수 있으며, 높은 공간활용도를 자랑하는 안락한 실내 공간으로 꾸며졌다. 특히 글로브박스와 콘솔트레이, 도어측 컵홀더 등 다수의 수납공간을 최대한 살려 패밀리카 용도로 손색이 없다. 

또한 4.2인치 컬러 LCD 클러스터와 8인치 터지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이 외에도 2좌석 등받이 테이블과 스마트폰 무선 충전 기능, 타이어 공기압 모니터링 시스템(TPMS) 등이 적용됐다. 

이밖에도 전방 충돌 방지 기능(FCA), 차선 유지 보조 기능(LKA), 사각지대 충돌 경고(BCW) 및 사각지대 충돌 방지 보조(BCA), 후방 교차 충돌 방지 보조(RCCA) 등 운전자 보조 기능을 탑재했다. 

차내에는 1.5리터 4기통 엔진(1.5L MPI)이 탑재, 최고출력 115마력, 최대토크 143.8Nm의 성능을 발휘한다. 운전자는 도로 환경에 따라 에코, 컴포트, 스마트, 스포츠 등 4가지 주행 모드 중 선택해 주행할 수 있다. 

관련해 현대자동차 인도네시아 막무르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인도네시아에서 스타게이저를 선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가족용 차량인 스타게이저는 넓은 실내와 뛰어난 공간 활용도를 제공함과 동시에 안락함과 편안함을 중시하며, 혁신적인 최신 기술도 함께 갖추고 있다. 우리는 스타게이저가 동급 최고의 새로운 벤치마크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하며, 장거리 여행을 동반하는 일상적인 이동성의 요구를 크게 충족시킬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스타게이저는 액티브(Active), 트렌드(Trend), 스타일(Style), 프라임(Prime) 등 4가지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2억4천330만 루피아~2억9천630만 루피아(한화 2,160만 원~2,630만 원)이다. 또 최상위 트림인 프라임의 가격은 3억 710만 루피아(3,250만원)이다. 

한편 스타게이저는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에서 생산이 이뤄지며, 해외 전략 차종으로 국내서는 판매되지 않는다. 

[차진재 기자 = 8wlswo8@naver.com] <저작권자 (c) 모터로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응형

Comments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