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x5 m'에 해당되는 기사 1건

  1. 2022.12.28 BMW X5 M, G-파워의 손을 거쳐 '800마력급' 괴물 SUV로 재탄생!
반응형

[Motoroid / Tuning]

독일의 하드코어 전문 튜너 G-파워(G-Power)가 BMW의 고성능 SUV인 'X5 M'을 더욱 강력하게 업그레이드 해줄 튜닝 솔루션을 공개했다. 

BMW X5 M은 BMW X시리즈 중 가장 폭발적인 주행성능을 발휘하는 스포츠 액티비티 비이클(SAV)로 꼽힌다. 최고출력 608마력, 정지상태에서 100km/h 가속까지 3.9초만에 도달하는 슈퍼 SUV 모델이지만, 달리기 성능을 크게 강조해온 G-파워를 만족시키기엔 역부족이었던 모양새다. 

G-파워가 새롭게 선보인 튜닝카는 'BMW X5 M(F95)'를 기반으로 하며, 이번 솔루션 역시 폭발적인 출력 향상에 초점을 뒀다. 

차명은 'G-파워 X5 M 타이푼 S(Typhoon S)'이라 명명됐다. 타이푼은 최대 풍속 17m/sec 이상의 강한 폭풍우를 동반하는 열대성저기압을 의미하며, 이는 흉내 낼 수 없는 초고성능을 암시해 준다. 

외관은 카본 소재로 제작된 전용 에어로다이내믹 바디 키트가 적용돼 한층 공격적이고 강인한 인상을 선사하도록 꾸며졌다.

해당 바디 키트는 날카롭게 설계된 프론트 스플리터와 사이드 스커트, 리어 디퓨저, 리어 스포일러 등을 포함한다. 

 

측면부는 23인치 크기의 허리케인 RR(Hurricane RR) 단조휠 세트와 확장 휠 아치가 눈길을 끈다. 또한 차고를 조절할 수 있는 G-파워 전용 코일 스프링을 장착, 높이 조절 기능 이용 시 차체 높낮이를 전면 40mm, 후면 45mm까지 낮출 수 있다. 

가장 큰 변화는 시각적 업그레이드가 아닌 차량 내부에서 이뤄졌다. G-파워는 차내 탑재된 4.4리터 V8 M 터보 엔진을 크게 손보고, 자체적인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터보차저, 인터쿨러를 비롯한 핵심 부품의 개선 등을 통해 최고 출력을 800마력(hp)까지 크게 끌어올렸다.

차량의 배기 시스템 역시 크게 변경됐으며, 해당 튜닝 솔루션이 형제격 쿠페형 모델인 'BMW X6 M'에도 적용 가능할지 기대가 쏠리고 있다. 

해당 튜닝 솔루션은 차별화된 초고성능 슈퍼 SUV을 찾는 고객들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차진재 기자 = 8wlswo8@naver.com] <저작권자 (c) 모터로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응형

to Top